컨텐츠 바로가기

단주일기

[답변]어찌하면 좋을까요?

작성일
2021-06-02
작성자
단주한의원
조회
38
------------------------[ 원 문 ]-------------------------
글쓴이 : 수원맘
환자 이름 :

1. 폭언, 욕설, 폭력의 강도
거의 없다 (   )   간혹 한다 ( ○ )   아주 심하다 (   )
2. 하루 음주량
0병 ( ○ )   1병 (   )   2병 (   )   3병 이상 (   )
3. 일주일간 음주 날자 수
0일 ( ○ )   1일 (   )   2일 (   )   3일 (   )   4일 (   )
4. 식사량
거의 먹지 않는다 (   )   정상보다 적게 먹는다 ( ○ )   정상이다 (   )   정상 보다 더 먹는다 (   )
5. 갈망감 정도
거의 없다 (   )   간혹 있다 ( ○ )   자주 있는 편이다 (   )   견디기 힘들 정도로 심하다 (   )
6. 자유롭게 하시고 싶은 말씀을 남겨주십시요.
( 약을 시작한지 3주차가 되어갑니다.

지금까지는 약을 별 문제없이 잘 먹어주었습니다.

하지만 며칠사이에 약없이도 술을 끊을수 있다면서 약을 한번씩 빠뜨리고 있습니다.

약을 먹으니 설사가 난다고도 하구요.

처음 병원을 방문하였을때 말씀하셨던 내용이 생각납니다.

제가 따르지 않은것에 대해 후회가 생기네요.

지금까지 잘 먹기에 같이 복용하는것을 안했습니다.

이제와서 지시를 따르지 않은 저의 잘못도 인정하구요. 남편의 말을 믿고 기다려준 것도 후회합니다.

어찌해야 좋을지 방법을 말씀해주시면 이번에는 꼭 지시를 따르려 합니다.

지금이라도 제가 같이 먹어준다면 약을 계속 복용시킬수 있을까요?


---------------------------------------------------------
네. 지금이라도 해야 하는데, '그리 좋은면 너가 먹어라'고 할 가능성이 큰 상황입니다. ㅠ.ㅠ

그땐 냉정하게 대처해야 합니다.


홈페이지에 보면 '환자가 인정하지 않거나 치료를 거부할 때'에 관한 글을 읽고 그대로 하셔야만 합니다.

환자에게 속아주거나, 환자의 협박에 물러나면 치료방법이 없기 때문입니다.

글수정 글삭제
답변쓰기 글작성 목록
주소 : 강원 강릉시 난곡동 108-8 2층 ㅣ 의료기관명 : 단주한의원 ㅣ 사업자등록번호 103-90-00921 ㅣ 대표자 : 안영남 ㅣ ☎ 전화 033-648-7900 ㅣ 팩스 033-648-7901